•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옥탑방의 문제아들' 박호산, 아들 랩네임 '풀릭' ''최성수 '풀잎사랑' 떠올라'' [Oh!쎈 리뷰]

기사입력 : 2019.12.0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예솔 기자] 배우 박호산이 래퍼인 둘째 아들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9일에 방송된 KBS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배우 박호산이 문제아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MC송은이는 박호산을 보며 "평소에 아재개그를 좋아하신다고 들었다"라고 물었다. 박호산은 "아재개그는 나보다 아 쟤 걔 그"라고 말해 주위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뒤늦게 뜻을 이해한 MC들은 폭소했다. 

MC들은 박호산의 자녀들에 대해 물었다. 이에 박호산은 "아들만 셋 있다"며 "둘째, 막내 둘 다 TV에 나왔다. 둘째는 '고등래퍼'에 나왔고 지금도 랩을 한다. 랩 이름이 풀릭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박호산은 "나는 솔직히 처음 이름 들었을 때 최성수씨가 생각나더라. 그대는 풀잎"이라며 '풀잎사랑'을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호산은 "막내는 영재발굴단에 나왔다. 그냥 영어를 한국말처럼 한다. 외국을 나간 건 아니고 4살때부터 엄마가 영어 책을 읽어줬다. 같이 늘었다"라고 말했다.

MC들은 "아이들이 아빠가 유명해져서 좋아하지 않냐"라고 물었다. 이에 박호산은 "그냥 경제적으로 조금 편해져서 좋아하는 것 같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hoisoly@osen.co.kr
[사진 : KBS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방송캡쳐]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