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인천 U-18 소속 유망주, 바이에른 뮌헨행 추진

기사입력 : 2017.06.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인천 유나이티드 U-18 소속 정우영(17, 대건고)이 바이에른 뮌헨으로 갈 수 있을까.

현 사정에 정통한 복수 관계자는 "정우영이 바이에른에 입단할 수 있다. 다만 아직 확정 단계는 아니다"라고 전했다.

바이에른 측은 정우영이 지닌 가능성에 주목했다. 대건고에서 등 번호 10번을 달고 있는 정우영은 주로 측면에서 뛰며 팀 공격에 힘을 보탰다. 연령별 대표팀에도 꾸준히 이름을 올렸다.

암초도 있다. 백승호, 이승우 등 바르셀로나 유스 선수들의 발목을 잡았던 국제축구연맹(FIFA) 징계가 정우영에게도 적용된다.

1999년 9월 20일생 정우영은 만 18세가 되는 시점에 맞춰 독일행 비행기에 재차 올라타려 한다. 현재 바이에른 외 복수 구단과 협상 중이다.

글=온라인이슈팀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