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

리버풀 쿠티뉴, 바르사와 이적 합의했다(西 매체)

기사입력 : 2017.07.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포탈코리아] 홍의택 기자= 필리페 쿠티뉴(25, 리버풀)가 바르셀로나로 향한다? 스페인 현지 매체의 주장은 그렇다.

리버풀 측은 쿠티뉴 이적을 절대 없을 일처럼 말했다. 위르겐 클롭 감독은 21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스카이 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쿠티뉴 이적과 관련 "할 말도 없고 관심도 없다. 쿠티뉴는 매우 중요한 선수"라고 으름장을 놨다.

클롭 감독은 "판매 불가를 말하는 것"이라고 공언한 데 이어 "쿠티뉴는 더 발전할 가능성이 있다. 이적설은 어제 오늘 일이 아니다. 달라지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며 선을 그었다.

하지만 바르사는 달랐다. 영국 '미러'는 24일 "바르사가 리버풀의 완강한 태도에 맞섰다. 쿠티뉴 영입을 두고 무려 8,000만 파운드(약 1,163억 원)를 제안할 예정"이라고 긴급 보도했다. 기존 금액 7,200만 파운드보다 800만 파운드를 높였다.

여기에 스페인 매체가 무게를 실었다. '마르카'는 'Rac1'을 인용 보도하며 불을 지폈다. 이에 따르면 바르사는 마침내 쿠티뉴 이적 합의를 이끌어냈다. 이적료는 당초 알려진 추정치 8,000만 파운드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